강동궁(수원시청)! 구리 세계3쿠션당구월드컵 우승! > 양주시당구연맹

본문 바로가기
  • 경기도당구연맹

자유게시판

강동궁(수원시청)! 구리 세계3쿠션당구월드컵 우승!

페이지 정보

작성자 남상구 작성일13-09-09 08:47 조회832회 댓글1건

본문

2949897330_081795a8_B1D7B8B21.jpg

강동궁(33·수원시청·세계랭킹 21위)이 생애 처음으로 국제 대회 우승을 차지했다.

강동궁은 8일 경기도 구리시 체육관에서 열린 2013 구리 세계 3쿠션 당구월드컵 결승에서 다니엘 산체스(스페인·6위)를 40-28로 꺾고 정상에 올랐다. 2이닝과 7이닝에 각각 10점과 8점을 몰아치며 일찌감치 승부를 갈랐다. 한 이닝당 득점률 3.33점(12이닝 40점)이라는 놀라운 기록으로 산체스(2.33점)를 압도했다. 1년에 네 차례 열리는 당구 월드컵에서 한국 선수가 우승한 건 김경률(2010년)·최성원(2012년) 이후 세 번째다.

강동궁은 이번 대회에서 시드를 받지 못한 선수다. 세계랭킹 12위 안에 들지 못해 예선부터 대회를 시작했다. 최성원(8위)·김경률(9위)·조재호(10위) 등 강력한 우승후보에 밀려 주목받지 못했다. 그런데 이변은 16강부터 일어났다. 예선 7위로 본선(32강)에 오른 강동궁은 16강에서 세계랭킹 1위 토브욘 브롬달(스웨덴)을 40-30으로 이겼다. 이후 아라이 타츠오(일본·171위·40-16)와 응고 딘 나이(베트남·49위·40-26)를 가볍게 꺾었다.

강동궁은 1997년 고등학교 2학년 당시 성인 무대에 데뷔해 '당구 신동'으로 불렸다. 하지만 국제 대회와는 인연이 없었다. 지난해 수원 월드컵 32강에서는 당시 세계랭킹 1위였던 페레드릭 쿠드롱(벨기에·현재 2위)을 이겼지만 16강 진출에 그쳤다.

강동궁은 우승한 뒤 관중석에 앉아 있던 여자 3쿠션 선수이자 아내인 박수아(34)를 한번 쳐다본 뒤 울음을 터뜨렸다. 그는 "최근 성적이 좋지 않을 때마다 아내가 따끔한 충고를 해줬다. 선배들이 해주는 조언보다 더 효과적이더라. 우승의 원동력은 아내다"라고 말했다. 

댓글목록

정은배님의 댓글

정은배 작성일

내 넥타이 돌리도 ㅎㅎ


주소 : (우11492) 경기도 양주시 고읍남로 15 4층 위너스 당구클럽
전화번호 : 031-844-3949  |  팩스번호 : 031-844-4939
copyright ⓒ gbpa. all rights reserved